한국산업인력공단 온라인홍보센터
  • 한국산업인력공단, “기능경기 우수협업 기업” 삼성전자에 감사패 수여
  • 396    

- 삼성전자, 고용노동부와의 업무협약 통해 기능경기대회 14년째 후원, 우수 기능인력 육성과 저변 확대에 기여

한국산업인력공단(이사장 김동만, 이하 공단)은 24일(화) 인천 글로벌숙련기술진흥원에서 기능경기대회 발전과 청년 기술인 고용확대에 기여한 공로로 삼성전자(대표이사 김기남)에 감사패를 수여했다.

삼성전자는 2006년 고용노동부와 ‘기능장려협약’을 체결한 이후, 2007년부터 14년 연속 전국기능경기대회를 후원하며 우수 기능인력 육성과 청년 숙련기술인의 고용확대에 기여해 왔으며, 올해 개최된 ‘2020 전라북도 제55회 전국기능경기대회’에서도 공식 후원사로서 동 대회 성공적 개최에 기여한 바 있다.

또한, 지난해까지 삼성그룹 18개 계열사에 기능경기대회 입상자 1,258명을 채용하였고, WSI(World Skills International)에서 주최하는 국제기능올림픽대회와 대한민국 국가대표팀을 후원하는 등 기능경기사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감사패를 수상하게 됐다.

14년간 이어진 기능장려 후원은 “제조업의 힘은 현장이며, 현장의 경쟁력은 기능인력”이라고 강조하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기능 중시’ 경영철학에서 비롯된 것으로, 이 부회장은 2009년 캘거리 국제기능올림픽 대회를 직접 방문하여 “기능인력 후원은 회사가 잘되는 것뿐 아니라 국민이 모두 잘살 수 있도록 질 좋은 일자리를 만들고, 젊은 세대를 체계적으로 육성해 사회에 나올 기회를 만들어 주는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공단 김동만 이사장은 “숙련기술 인재를 양성하는 기능경기대회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참여가 확산되길 바란다”라서, “앞으로도 공단은 우수기업 및 단체와 협력하여 숙련기술인 양성과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협업을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그간 공단은 삼성전자, 현대중공업, 에몬스가구 등 우수기업·단체와 협약을 맺고 기능경기대회 참가선수의 취업지원을 위해 노력해왔으며, 지난해에는 약 600여 명의 취업을 지원한 바 있다.
 
문  의:  기능경기부 최지원 (032-509-1844)  

업데이트 2020-11-25 10:01


이 섹션의 다른 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