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산업인력공단 ‘글로벌숙련부문 미래지식포럼’ 개최
  • 198    

한국산업인력공단(이사장 이우영, 이하 공단’)29일 글로벌숙련기술진흥원(인천 부평구)에서 숙련기술 분야 내·외부 전문가, 공단 옴부즈만, 숙련기술단체장 등을 초청하여 숙련기술장려사업 발전 방향 논의를 위한 미래지식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제3차 숙련기술장려 기본계획을 기반으로 숙련기술 장려사업의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공단은 숙련기술 전수 확대 디지털 전환 서비스 적시 지원 등 전문가와의 협진을 통해 공고한 네트워크를 구축한다.

포럼의 좌장인 서울대학교 금현섭 교수는 숙련기술인의 사회적 인식 개선 산업경쟁력 제고를 위해서는 공단의 역할이 중요하다라며, “산업현장에서 고갈

되어 가는 숙련기술인 양성, 중소기업의 숙련기술전수 인프라 확충 등 사업의 지속 가능성을 고려한 전략과 정책이 요구된다라고 말했다.

공단은 지난해 대한민국명장 등 우수 숙련기술인 110선정하였으며, 올해 99숙련기술인의 날제정 이후 처음으로 기념행사 개최를 통해 숙련기술 우대풍토 조성에 앞장설 예정이다. 이어서 910일부터 프랑스 리옹에서 국제기능올림픽대회(‘24.9.10.()~15.())가 개최되어 57명의 국가대표선수(49개 직종)가 참가할 예정이다.

이우영 이사장은 포럼을 통해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의견을 수렴하여 산업구조 변화에 부응하는 숙련기술 장려사업의 혁신을 이루어 나갈 것이라며, 대한민국 숙련기술 발전을 통해 국민 역량의 총합이 증가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업데이트 2024-03-27 09:59


이 섹션의 다른 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