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산업인력공단 온라인홍보센터
  • 함께, 한걸음 먼저 준비하는 산업전환
  • 141    

- 2022년도 국가인적자원개발컨소시엄 "산업전환 공동훈련센터" 신규기관 14개소 최초 선정, 총 139개 과정으로 5,372명 훈련 실시-

고용노동부(장관 안경덕)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이사장 어수봉)은 4.27.(수) 오전 10시 서울시 용산구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2022년도 국가인적자원개발컨소시엄 "산업전환 공동훈련센터" 신규기관 약정 체결식을 진행했다.

이날 약정으로 `22년 "산업전환 공동훈련센터"의 첫걸음을 함께하는 14개소 운영기관과 협력의 의지를 다지는 한편, "산업전환 공동훈련센터"의 향후 발전 방향에 대한 의견을 나누었다.

"산업전환 공동훈련센터"는 산업구조 변화에 대응하여 직무훈련 등을 통해 기업의 사업재편과 근로자의 직무전환을 선제적.종합적으로 지원하는 직업능력개발훈련 플랫폼으로, 대중소상생을 기반으로 직무향상훈련을 제공하는 국가인적자원개발컨소시엄의 신규 유형으로 올해 처음 도입됐다.

"산업전환 공동훈련센터"는 기업의 산업전환 진행단계 진단 및 직무분석 등 컨설팅을 통해 기업별 훈련 로드맵을 수립하고, 이에 따라 맞춤형 직무전환훈련을 제공한다.
특히, 유망산업 및 새로운 직무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통찰력(insight)을 키울 수 있는 일반 직무전환훈련과 새로운 직무에 필요한 각종 지식, 기술 함양을 위한 전문 직무전환훈련을 체계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훈련뿐 아니라 산업전환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불안감, 노사갈등 등 부정적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심리상담 및 각종 컨설팅도 지원한다.

"산업전환 공동훈련센터"로 지정된 기관은 첫해 10억, 2~5년차 5억씩 5년간 총 30억의 인프라 구축비와 함께 별도로 훈련비도 지원받는다.

사업 첫해인 올해는 산업전환 수요가 가시화되는 분야(자동차, 에너지, 조선 등)를 중심으로 기업, 사업주단체, 대학 등 다양한 유형의 기관이 "산업전환 공동훈련센터"를 운영할 예정이다.

먼저, 현대자동차, SK에너지, 삼성중공업 등 산업별 주요 대기업이 참여하여 대중소상생의 훈련 기반을 바탕으로 동종업계에 산업전환 선도 기술을 전수한다.

아울러, 한국공학대학교와 공동참여하는 한국자동차산업협동조합과 한국지능형교통체계협회, 한국플랜트산업협회 등 영향력 있는 사업주단체가 회원사 간 탄탄한 네트워크를 통해 미래차, 저탄소 플랜트 산업 및 자율주행 기반 산업 훈련을 제공한다.

무엇보다, 올해 신규기관은 전국적으로 고른 분포를 보이며, 훈련 여건이 열악한 중소기업에 대한 훈련 기회를 확대할 것으로 기대된다.

부산대학교(부산)와 ㈜명신(전북군산)은 훈련기관이 수도권에 집중되어 있어 역내 직업훈련이 활성화되지 못했던 에너지, 자동차 분야에 대한 훈련을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지역 내 협력체계(governance) 구축을 통해 지역 기간산업의 기민한 전환을 지원하려는 노력이 돋보이는데, 대구 지역의 삼보모터스는 역내 대표 중견기업들(㈜경창산업, ㈜이래에이엠에스 등)과 함께 ‘산업전환 대응 추진단’을 구성했으며, 전남대학교는 여수산단 내 대기업(GS칼텍스, 한화솔루션 등)과 파트너십을 구축하여, 산단 내 중견.중소기업의 산업전환을 공동 지원한다.
인하공업전문대학교는 인천 지역 내 자동차 완성차업체(GM대우 등)와 협력사 간 상생형 훈련을 제공하여 대중소 협력의 전환을 지원한다.

지역별 훈련 격차뿐만 아니라, 동일한 산업군 내에서도 훈련 기회가 부족했던 특정 분야에 대한 훈련 격차도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중소조선연구원은 대형선박 및 해양플랜트 산업 등에 비해 인력양성 기반이 부족했던 중소형 선박, 특수선 및 레저선박 등에 대한 훈련을, 지마린서비스는 친환경 선박 운용 전반에 대한 훈련을 제공한다.

한편, 산업전환은 기업의 사업재편 및 근로자의 직무전환과 맞물리는 만큼, 훈련 활성화를 위해서는 노사 간 합의가 매우 중요하다.
이에, 한국노동조합총연맹과 대한상공회의소는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자동차.석탄화력발전 분야의 노사상생 기반의 산업전환을 지원하기 위해 참여했다.

고용노동부는 14개소의 산업전환 공동훈련센터를 내실있게 운영하는 한편, `26년까지 매년 5개소를 추가 선정하여 총 35개소로 확대할 예정이다.
이번에 선정된 산업전환 공동훈련센터는 시설.장비 구축기간을 거쳐 빠르면 `22년 3분기부터 순차적으로 개소한다.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은“대기업, 중소기업은 모두 저탄소.디지털 전환으로 인한 산업구조 변화의 영향권에 있으며, 회피할 수 없는 문제”라고 강조하면서,“산업전환이 연착륙하기 위해서는 대중소가 공동으로 손을 잡고 이 문제를 극복해 나가야 하며, 그 첫 단추인 산업전환 공동훈련센터의 성공적 안착을 위해 정부와 함께 힘을 모아주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문  의:  기업훈련지원과  신유진 (044-202-7278) 

업데이트 2022-04-27 12:33


이 섹션의 다른 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