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과정평가형 국가기술자격 취득자, 5000명 돌파!
  • 198    

2015년부터 시행된 과정평가형 국가기술자격 취득자가 총 5,600명(2015~2018년 누적)으로 5,000명을 넘었다.
과정평가형 국가기술자격은 산업현장에서 일을 중심으로 직업교육·훈련과 자격을 유기적으로 이어주는 성과를 내고 있다.
 

 

2019년 143개 종목, 906개 과정 지정
2015년부터 2018년까지 과정평가형 국가기술자격 취득자를 집계한 결과, 총 5,600명으로 5,000명을 돌파했다. 과정평가형 국가기술자격이란 기존 필기시험 위주의 검정형 자격과 달리, 학교·직업훈련기관 등에서 국가직무능력표준(NCS)기반 수업을 이수한 후 내·외부 평가에서 합격기준을 충족할 경우, 자격증을 취득하는 제도다.

2015년 처음으로 51명이 취득한 이후, 2016년에는 671명이, 2017년에는 1,640명이 취득했다. 2018년에는 2017년의 2배에 가까운 3,238명이 자격을 취득했다. 2019년 현재 기계설계기사, 컴퓨터응용가공산업기사, 전산응용기계제도기능사 등 총 143개 종목을 과정평가형 자격으로 딸 수 있다.

과정평가형자격 교육·훈련은 직업계고와 대학을 비롯한 정규교육기관과 직업훈련기관, 군, 기업 등 다양한 기관에서 수강할 수 있는데, 2019년 376개 기관의 총 906개 과정이 지정됐다.


높은 취업률, 빠른 현장직무 적응 돋보여
무엇보다 과정평가형 자격은 등급 간 응시자격 제한이 없기 때문에 직업계고 학생들이 학교 수업만으로도 산업기사 자격증을 딸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검정형 시험을 볼 경우, 직업계고 학생들은 산업기사 자격 취득이 불가능했지만 그동안 219명의 직업계고 학생들이 과정평가형 자격을 통해 산업기사를 취득할 수 있었다.


김성진
컴퓨터응용가공산업기사 취득자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교재와 과정평가형자격제도는 ‘공부머리’보다 ‘일머리’를 가르치기 위해 체계적으로 준비한 듯하다. 그렇기에 산업 현장 중심의 내용을 그대로 교육생들에게 전할 수 있는 것이 아닐까.


김수경
시각디자인산업기사 취득자
현재 다니는 회사 면접 때, 비록 디자인 전공자는 아니지만 체계적인 과정평가를 통해 이론과 실무를 배우고 온 것을 긍정적으로 본 덕분에 최종입사를 할 수 있었다.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기능사 기준 과정평가형 자격 취득자들은 검정형 자격 취득자 취업률 45.6%에 비해 높은 취업률(73.8%)를 기록했다. 과정평가형 자격을 취득한 신입사원의 현장직무 적응 기간은 2.5개월로, 자격 미취득자(4.2개월), 검정형 자격 취득자(3.9개월)보다 빠른 적응력을 보이고 있다.

이와 함께 5년 경력자 대비 과정평가형 자격 취득 신입사원의 직무수행능력은 62.6%로, 자격 미취득자(48.2%), 검정형 자격 취득자(59.3%)에 비해 높은 직무수행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정해진 수업을 이수해야 국가기술자격을 취득할 수 있는 ‘선진형 방식’인 과정평가형 자격은 더욱 확대될 예정이다.
 

 

업데이트 2019-05-01 11:11


이 섹션의 다른 기사
사보 다운로드
한국산업인력공단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