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가직무능력표준(NCS) 품질관리 혁신방안 발표
  • 95    

 고용노동부(장관 이재갑)는 국민 모두가 학벌, 스펙이 아닌 능력으로 인정받는 ‘능력중심사회’로 한걸음 더 나아가기 위해 국가직무능력표준(NCS) 품질관리 혁신방안을 마련하고, 제5차 사회관계장관회의 안건으로 논의하였다.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은 산업현장에서 직무 수행에 필요한 지식·기술·소양 등의 내용을 산업부문별·수준별로 정리한 것으로, ‘13년 산업현장에 필요한 능력을 갖춘 인력 양성을 위해 도입했다.
    * NCS: National Competency Standards

 그동안 국가직무능력표준은 직업교육 훈련 및 채용, 인사관리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면서 교육현장과 산업현장의 괴리를 줄이고 학생들의 직무능력 향상*에 기여했다.
     * 국가직무능력표준 교육과정 편성 전문대학(83개교) 직무능력 성취도: (2015년)78.3점→(2016년) 83.4점
 국가기술자격에도 국가직무능력표준이 도입되어 평가내용에 혁신적 변화를 가져왔으며, 특히 국가직무능력표준에 기반한 교육 훈련과 연계된 과정평가형 자격은 취업률을 높이고 실무중심 인재를 길러내는 효과*를 보이고 있다.
     * (취업률) 검정형 취득자 45.6% < 과정평가형 취득자 취업률 73.8%(현장직무 적응기간) 검정형 취득자 3.9개월 > 과정평가형 취득자 2.5개월

 이번 방안은 이와 같은 긍정적 성과를 가져온 국가직무능력표준이 앞으로 더욱 산업현장의 변화를 빠르게 반영하고, 직업교육 훈련 및 산업현장 등 다양한 분야에서 보다 널리 활용될 수 있도록 할 개선방향을 담고 있다.
    * 일자리위원회 내  국가직무능력표준 품질관리단  구성 운영(2018.11~2019.2월)하여 방안 논의 마련

 주요 과제는 국가직무능력표준 개발 개선 방식 고도화,  유연한 국가직무능력표준 활용 확대, 국가기술자격과의 연계 강화, 국가직무능력표준 품질관리 체제 구축 등 아래와 같이 크게 4가지로 구성되어 있다.

 이재갑 장관은 “국가직무능력표준은 우리나라 산업현장과 직업교육 훈련 및 자격을 하나로 잇는 핵심 기반(인프라)이자, 스펙이 아닌 능력으로 인정받는 능력중심사회 구현의 열쇠이다”라고 하였다.
 또한, “이번 혁신방안은 그동안의 국가직무능력표준의 양적인 확대에서 질적 성장으로 방향을 전환하고, 품질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마련하였다”라고 밝히며,
  “앞으로 국가직무능력표준이 직업교육 훈련 현장 및 기업에서 보다 쉽고 널리 쓰일 수 있기를 기대하며, 직업훈련 및 자격, 공공기관 채용 관행 등이 능력중심으로 혁신되는 계기가 되도록 추진하겠다“ 라고 하였다.

문의: 직업능력평가과 정언숙(044-202-7289)  

업데이트 2019-04-26 15:25


이 섹션의 다른 기사
한국산업인력공단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