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산업인력공단 온라인홍보센터
  • 고용부장관, 국가직무능력표준 확정 고시(5.31)
  • 260    

고용노동부는 ‘17년 신규 개발한 50개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을 5.31.(목)자로 확정 고시하였다.
 ㅇ지난해 확정고시(’17. 4.27.)된 897개 국가직무능력표준(NCS)에 이어, 이번 고시로 총 948?개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고시가 완료되었다.
? 2017년 압출사출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을 압출과 사출 2개로 분할 개선

 ㅇ`17년 신규 개발된 50개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은 국가직무능력표준(NCS) 홈페이지에 공개 후 국민 의견수렴(‘17.8.1.~9.10.), 최종 검증 및 자격정책심의회 심의를 거쳐 확정되었다.
? 홈페이지(www.ncs.go.kr) 자료실 내에서 개발된 국가직무능력표준(NCS) 상세확인 가능
 ㅇ전기전선제조 등 현장수요가 많은 분야 및 빅데이터기획 등 미래유망 분야(27개) 포함, 50개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을 개발하였다.
국가직무능력표준(National Competency Standards)이란, 산업현장에서 직무를 수행하기 위하여 요구되는 지식·기술·소양 등의 내용을 국가가 산업부문별·수준별로 체계화한 것을 말하며, 산업현장이 요구하는 인력양성의 지침서 역할이 기대된다.
 ㅇ이번 빅데이터기획, 핀테크엔지니어링 등 신규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개발로 정보통신분야에서 현장 적합형 직업훈련과정 개설, 자격신설 등이 가능해졌다.

산업현장 변화에 맞춰 현장감 있는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을 개발하기 위해 관계부처, 산업계 등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다.
 ㅇ산업변화 동향을 반영하기 위해 미래유망분야 관련 산업?학계 중심으로 미래유망분야 등 50개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을 선정하였고, 개발은 산업별 인적자원개발위원회(ISC)가 주도하면서 특성화고 ‘18년 교육과정 전면 적용에 따른 67개 특성화고 교사를 개발과정에 참여시켜 의견을 수렴하였다.
 ㅇ한편, 주요기업이 직접 참여하여 검증(대면?서면조사)을 실시하여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의 완성도를 높였다.
* 한화건설, IBK캐피탈, 동양합섬(주) 등 총 2,886개 산업체 참여
고용노동부 김영주 장관은 “이번에 추가로 개발 고시된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은 착용형스마트기기 등 미래 유망산업 기술변화와 기업현장 수요를 반영했다는데 의의가 있다”고 강조하면서,
 ㅇ “앞으로 ‘일’을 중심으로 ‘교육?훈련’과 ‘자격’이 연계되어 실력중심사회가 구현될 수 있도록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개발 과정에 다양한 이해관계자를 참여시켜 산업현장에 안착시키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문의: 고용노동부 직업능력평가과 양성진(044-202-7287)
       한국산업인력공단 NCS개발팀 박칠규(052-714-8691) 

업데이트 2018-06-01 14:24


이 섹션의 다른 기사
한국산업인력공단
Back to Top